성서와함께

  • 영원한 도움의 성모 수도회
  • 그룹공부 교재 주문서
전체검색
최근본상품
  • 요한복음서 천천히 읽기

성서와함께

여기 사마리아 사람이
  • 페이스북
  • 인스타그램
전체검색
닫기

요한복음서 천천히 읽기 요약정보 및 구매

상품 선택옵션 0 개, 추가옵션 0 개

정가 15,000원
판매가 13,500(10% ↓)
적립금 400점
배송비 주문시 결제(30,000원 이상 구매시 무료)
지은이 박병규
출판사 성서와함께
발행일 2019년 10월 18일
크기 135×205㎜(288쪽)

선택된 옵션

  • 수량 (+0원)
상품설명

 

logo_20px.gif 책소개

지금 여기내 삶을 변화시키는 요한복음서 읽기

 

단순히 요한복음서의 주석서가 아니다. 이 책은 독자들에게 그저 요한복음서에 대한 성서신학적 지식을 쥐여주지 않는다. 전작 말씀 흔적(2017)에서 말씀으로 삶을 사유하고자 했던 저자는 요한복음서를 통해 이 시대 그리스도인의 일상과 신념을 성찰한다. 수없이 성경 말씀을 듣고 읽고 쓰고 공부해도 변하지 않는 오늘날 그리스도인의 게으름, 살아계신 예수님을 책 속에 박제해 가두어놓고 자기 식대로 살아가는 우리의 완고함을 흔들어 깨우려 한다.

 

하느님께서 세상을 너무나 사랑하신 나머지 보내신 외아들, 어둠을 껴안고 죄인마저 사랑하며 사랑하고 또 사랑하는 일로 일생을 살아간 메시아, 그렇게 자신의 살과 피를 다 내주며 죽어간 예수 그리스도의 사랑을 그저 한 편의 드라마처럼 읽는다면, 그건 요한복음서를 (성경의 어떤 말씀도) 제대로 읽은 게 아니다. 예수 그리스도의 드라마는 지금 여기내가 살아가는 세상 가운데 펼쳐진, 나와 무관하지 않은, 내가 참여하고 응답해야 하는 현실이기 때문이다.

 

그래서 저자는 요한복음에 대해 서툴게 써 내려간 이 글이 느리고 천천히 읽히기를 바란다. 이 글을 읽는 모든 이가 제 삶의 고유함과, 그로 인해 화석이 된 자의식을 다시 점검하면서 읽기를 바라는 마음에서다. 요한복음은 우리가 기존의 앎을 다시 점검하도록 초대한다. 그리고 그 앎이 서로 믿고 사랑하는 데 쓰이도록 요청한다. 진리를 얻어 만나는 데 필요한 건, 어둠마저도 껴안고, 죄인마저도 그저 사랑하며, 사랑하고 또 사랑하는 일이니까 말이다.”

 

 

logo_20px.gif 책 속에서

 

요한복음은 인간의 살덩이를 취한 예수님의 부재를 살아가는 신앙인들이 빛의 자녀로 예수님을 느끼고 체험하고 닮아가길 원한다. 신앙인은 2천 년 전 이 세상에 오신 예수님을 찾는 이들이 아니다. 우리의 몸짓, 말투, 사상 안에 하느님이며 참인간이신 예수님이 여전히 숨 쉬고 살아가고 있음을 고백하는 사람들이다. 우리 삶이 어떻든, 때로는 힘들고 슬프더라도, 우리의 지금이 예수님이 살고 싶으신 생명의 자리다._24-25

우리가 진심으로 예수님을 만나고자 한다면, 일상의 무덤에서 몸을 일으켜 빠져나와야 한다. 나의 일상이 현실의 제도(그것이 종교든 정치든 그 무엇이든)에서 빗나가는 것을 두려워하는 이에게 예수님은, 그저 마셔도 다시 목마른 물일 수밖에 없다. 영원히 목마르지 않을 물을 찾기 위해서 나의 우물을, 나의 두레박을 던져버릴 용기를 가졌는가 묻지 않을 수 없다._76

 

우리가 매번 보고 듣는 모든 것은 우리가 보고 싶고 듣고 싶어 하는 것들에 대한 욕망의 투사물인 경우가 많다. 우리의 욕망을 뛰어넘는 데서 신앙은 시작한다. 유다인들은 만나를 통해 하느님을 기억하였고 인간적 배고픔의 한계를 극복할 수 있었다. 시간이 흐르면서, 하느님께서 만나를 주셨다는 팩트는 만나를 주셔야 하느님일 수 있다는 신념으로 굳어진다. 하느님이 만나에 굴복하게 된 건 순전히 인간 신념의 고집 때문이고, 시대의 흐름 속에 함께 살아가시는 하느님을 묻지 않고 신앙을 되짚지 않은 인간의 게으름 때문이다._129

 

사느냐 죽느냐의 문제는 내가 나로서 있느냐, 아니면 부수적인 것들에 사로잡혀 있느냐의 문제다. 예수님은 순전히 당신 자신으로 서 계셨다. 그래서 죽으셨으나 다시 살아나신 것이다. 나는 무엇으로 사는가. 나는 정말 살아 있는가, 아니면 죽어가고 있는가._209

 

믿음은 제 삶의 완전함을 위해 수련과 완덕의 삶을 추구하는 게 아니다. 수련과 완덕은 어찌 보면 제 삶과 그 가치에 더욱 몰입하게 하며 경우에 따라서는 타인과 주변에 무감각해지게 할 위험도 있다. 요한복음의 믿음은 자기로부터 해방되어 일상 속 하느님을 발견하는 데 있다. _281

 

 

 

62c2a8dea16c93ae8237e53425d0b321_1571884430_81.gif

 

 

목차

 

logo_20px.gif 목차  


 

시작하는 글

01 한처음에(1,1-5)

02 (1,6-18)

03 나는 그리스도가 아니다(1,19-28)

04 들음의 은총(1,35-51)

05 표징과 믿음(2,1-12)

06 성전 정화 사건(2,13-25)

07 예수님과 니코데모의 대화(2,23-3,21)

08 턱없는 경쟁(3,22-36)

09 예수님, 그분은 누구이신가?(4,1-42)

10 참된 예수, 참된 신앙(4,43-54)

11 갇힌 믿음에서 열린 믿음으로(5,1-18)

12 부전자전(5,19-30)

13 사랑하면 될 터인데(5,31-47)

14 상상하라!(6,1-15)

15 보고 듣는다는 것(6,16-21)

16 지금의 여유(6,22-40)

17 신앙 대 신념(6,41-59)

18 의심하는 믿음(6,60-71)

19 눈뜬 맹인(7,1-52)

20 사랑만이(8,1-11)

21 열린 의심(8,12-30)

22 하나의 자유(8,31-59)

23 앎의 폭력(9)

24 목자이신 예수님(10,1-21)

25 떠남(10,22-39)

26 믿음과 삶(11)

27 To Be or Not To Be(12,1-36)

28 무모한 이성(12,37-50)

29 사랑과 배신(13,1-30)

30 예수님의 고별사 I(13,31-14,31)

31 예수님의 고별사 II(15,1-16,33)

32 예수님의 기도(17,1-26)

33 수난받는 하느님(18,1-38)

34 사랑의 승리(18,39-19,42)

35 발견(20,1-31)

36 또다시 사랑(21,1-25)

저자소개

 

logo_20px.gif 저자소개

지은이 : 박병규 

 

대구대교구 소속으로 2001년 서품된 후, 프랑스 리옹 가톨릭대학교에서 요한묵시록에 나타난 어린양이라는 주제의 논문으로 박사 학위를 받았다. 현재 대구가톨릭대학교에서 성서를 가르치고 있다.

사용후기
  1. 작성자
    마흔여덟
    작성일
    20-04-10
    평점
    별5개

    박병규 신부님을 난 진보적인 신부님이라고 말한다. 물론 하느님 아래 진보와 보수가 나뉠 수는 없겠지만 인간에게 자유로운 사상을 심어주신 것도 하느님이시기에 평화로운 진보는 사랑스럽다그래서 신부님이 좋다. 신부님의 책은 성경과 현실의 괴리를 잘 조합해 주고 실천으로 이끌게 해주신다

    우리는 열심히 성경공부를 한다. 하지만 공부가 공부로 끝나고 마는 것이 아닌 배운 것을 실천할 필요성을 느낀다

    성경 속 요한복음서를 접하기 전이나 후나 이 책을 읽으면, 우리가 성경에서 말씀하시는 삶과 현실을 어떻게 조화로이 살 수 있을까라는 물음에 전부는 아니지만 많은 답을 준다

    시작하는 글에서 저자가 말하듯이 요한복음을 읽고 나서 내가 변화한 것이 무엇인지 도무지 가늠하기 힘들다. 변화된 것이 없기도 하거니와 변화해야 한다는 필요성마저 느끼지 못하고 있다

    성경을 수없이 읽어도 변하지 않는 나 자신의 완고한 태도, 그것이 성경 읽기가 지루했던 진짜 이유가 아닐까 스스로 묻는다.” 이 말을 통해서 요한복음서 천천히 읽기를 읽어보라고 저자는 우리에게 메시지를 전한다.

배송 방법
택배
배송 지역
전국지역
배송 비용
조건부 무료 : 
주문금액 30,000원 미만일 때 배송비 2,600원을 추가합니다.
배송 기간
2일~7일
배송 안내
- 택배출고 마감시간 : 
오후 2시 이전 주문결제/입금확인 건에 한하여 당일 출고분 마감
- 성서와함께 제품 : 
오후 2시까지 결제/입금확인 건에 한하여 당일 출고
- 가톨릭출판사/분도출판사/성바오로딸/성바오로/생활성서 제품 : 
당일 혹은 2~3일 출고
- 한국천주교중앙협의회 및 기타 도서 : 
성경 및 기도서 당일 출고 가능(그 외의 항목은 3~5일 소요)

제주 및 도서 지역은 기본 택배요금 이외에 별도로 항공료 3,000원 추가
성서와함께는 대한통운(www.doortodoor.co.kr) 택배 발송(배송기간 1박 2일 정도 소요)

교환/반품 안내

교환 및 반품이 가능한 경우
상품을 받으신 날로부터 7일 이내
받으신 상품이 주문 상품과 다를 경우에는 공급받은 날로부터 2주 이내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고객님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및 포장 등이 훼손된 경우